관광객보다 강태공이 많이 찾는 동네



광활한 오지에서 지평선을 바라보며 오래 지냈다. 오늘은 지평선이 아닌 수평선이 보이는 동네로 떠나는 날이다. 북해에 있는 관광지, 카룸바(Karumba)라는 동네다. 한국에서 자주 사용하지 않아서일까, ‘북해’라는 단어가 조금 어색하게 들린다.한국은 북쪽이 가로막혀 있어 섬나라와 다름없다는 생각이 스쳐 가기도 한다….
기사 더보기


토토사이트 ◀ 클릭 정보보기


추천 기사 글